학교법인 이케보 학원은 이사회를 열고 이케보 단기대학의 학생 모집을 2024년도 한정으로 정지하기로 결정했다. 18세 인구 감소와 4년제 대학 지향 증가 등에서 큰 정원 균열이 이어졌기 때문에 2024년 입학생이 졸업할 때까지 교육 체제를 유지한다.

 이케보 단대에 의하면, 개설되고 있는 환경문화학과와 유아보육학과의 정원 250명에 대해, 2022년도 198명, 2023년도 133명의 입학생 밖에 없고, 대폭적인 정원 균열이 문제가 되고 있었다.앞으로 18세 인구 감소가 예상될 수 있어 존속이 곤란하다고 판단했다.

 이케보 단대는 화도가원 이케보가 주도하여 1952년 교토시 시모교구에 개설되었다.화도를 필수 과목으로 하는 일본의 전통문화를 소중히 한 교육방침으로 알려져 많은 졸업생을 배출해 왔지만, 젊은이의 4년제 대학 지향이나 화도 멀리 저항할 수 없었다.

 단대 입학생 부족은 전국적인 경향으로 남녀 공학이나 4년제로의 전환으로 생존을 도모하려고 하는 곳도 있지만, 대부분이 엄격한 경영 상태에 몰리고 있다.

 교토부내의 단대에 진학한 학생은 2018년도에 1,832명이었지만, 2022년도는 26.5%감소에 해당하는 1,346명에 우울하다.이 영향을 받아 2018년 교토시 후시미구 교토성모여학원 단기대학, 2021년 교토시 기타구 오타니대학 단기대학부가 폐학했다.교토시 후시미구의 류타니대학 단기대학부도 2025년도 이후 학생 모집을 정지할 방침을 밝히고 있다.

참조 :【이케보 단기 대학】2025년도 이후의 학생 모집 정지에 대해서

이케보 단기 대학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입니다.
대학이나 교육에 대한 지견・관심이 높은 편집 스탭에 의해 기사 집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