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당대학의 연구그룹은 국내의 거의 모든 HIV 감염자의 치료력을 포함하는 내셔널 데이터베이스(National Database; NDB)를 이용하여 항HIV 약물의 사용률과 그 지속률에 대한 최초의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했다.

 일본인 HIV 감염자는 10년 전에 비해 고연령화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이에 따라 노화에 따른 질환이나 당뇨병 등의 만성 질환과의 합병의 문제도 부상하기 때문에, 안전하게 복약을 지속할 수 있는 항HIV약의 정보는 매우 중요하다.

 이러한 배경 하에 본 그룹은 HIV 감염증 치료제를 대상으로 한 일본 최초의 데이터베이스 연구를 실시했다.본 연구보고는 2011년 1월부터 2019년 3월까지의 기간에 항HIV약의 투여를 받은 16,069명의 HIV 감염자를 해석하고, 각 치료약의 처방 추이의 특징 등을 분석한 것으로 있다.

 연구 결과 HIV를 억제하는 '키 드래그'에 대해서는 2011년부터 인테그라제 억제제의 처방률이 현저히 증가하여 2019년에는 95%에 달했다.반대로, 비핵산계 역전사효소 저해제나 프로테아제 저해제는 변경되는 비율이 높고, 처방률이 감소하고 있었다.인테그라아제 억제제의 약제 변화율은 가장 낮았기 때문에 오랜 기간 동안 변경되기 어려운 (가장 지속 가능한) 키 드래그 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음으로, 키 드래그와 결합된 "백본" 약물에 관해서는, 처방 비율의 연례 변화는 작았고, 테노포비르는 약 60%를 유지하였다. 2017년부터는 테노포비르/아라페나미드푸마레이트의 사용이 증가하고, 2019년에는 70%를 차지하고 있다.

 HIV 감염자의 병존증이 늘어남에 따라, 향후 일본에서는 HIV 진료 전문의뿐만 아니라 종합 진료/XNUMX차 케어 의사도 이러한 약제를 처방할 기회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이번 빅데이터 분석에 의한 연구 결과는 적절한 치료제 선택에 유용한 지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논문 정보:【Scientific Reports】Analysis of antiretroviral therapy switch rate and switching pattern for people living with HIV from a national database in Korea

쥰 텐도 대학

"스포츠"와 "건강"을 키워드로, 새로운 시대를 공동 창출

창립 185년의 전통교.의학부, 스포츠 건강 과학부, 의료 간호 학부, 보건 간호 학부, 국제 교양 학부, 보건 의료 학부, 의료 과학부, 건강 데이터 과학 학부의 8 학부 4 대학원 연구과 6 부속 병원으로 구성된 건강 종합 대학입니다.또한, 2024년 4월에는 약학부(가칭)의 개설을 준비하고 있다.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입니다.
대학이나 교육에 대한 지견・관심이 높은 편집 스탭에 의해 기사 집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