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카야마 대학 대학원 환경 생명 과학 연구과(농)의 나카노 류헤이 교수, 후쿠다 후미오 부교수 등의 연구 그룹은 동아시아를 향해 일본산 고급 모모의 수출 유통 시스템을 확립했습니다.

 동아시아 지역에서는 연중 행사인 중원절, 중추절에서 선물을 보내는 습관이 있습니다.일본의 과일 복숭아도 선물로 선호되고 있으며, 수요가 높은 가운데, 날지 않는, 수출 방법이 공수에 의한 장거리 수송인 것 및 수확할 수 있는 기간이 짧은 것 등의 이유로부터, 안정적으로 수출할 수 없습니다 이었다.또, 복숭아를 5℃ 이하에서 저장하면 저온 장해를 일으켜 버립니다.

 이번 연구에서는 「오카야마 꿈 백도」의 과실을 이용하여 온도 관리와 저온 장애의 해명에 임했습니다.그 결과, 0℃ 부근에서 유지하고, 2주간 후에 상온으로 옮기면 저온 장해가 발생하지 않고 익는 것, 10℃ 부근에서 유지하면 천천히 부드러워져, 2주간 정도로 먹을 무렵이 되는 것을 알았습니다.이러한 특징으로부터, 실제로 동아시아 지역에 수출할 때의 유통 시스템의 구축에 착수했습니다.이 유통 시스템은 해상 수송, 빙온 저장 및 공수를 결합합니다.
우선 1℃ 설정, 10℃ 설정 컨테이너를 이용하여 수출시험을 실시했습니다.그 결과 품종과 수확 숙도에 따라 수출 후 과일의 상태가 다르기 때문에 품종이나 특성에 맞게 수출 방법을 바꾸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이를 통해 품종과 수확시기별로 수출시험을 실시했습니다.그 결과, 조기 수확하는 품종의 해상 수송에서는, 유통이나 저장전에 2, 3일간 숙도를 조정하는 것으로, 수확 직후에 공수한 과실과 거의 같은 상태로 수출할 수 있었습니다.다만, 조기 수확하는 품종 중에서도, 떫은 것이 쉬운 것에 대해서는, 저온 컨테이너를 이용한 방법보다, 공수 쪽이 적합하다는 것을 알았습니다.또한, 수확 후 공수 전에 빙온 저장함으로써 판매 시기의 조정을 할 수 있는 것을 알았습니다.

 향후 오카야마 대학에서는 수출용 만성 품종을 재배하여 실용성을 넓히는 것 및 현지 바이어의 협력하에 모모 수출 모델 사업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오카야마 대학

글로벌하게 활약할 수 있는 실천인으로서 날아다니는 환경·체제 만들기를 추진

창립 150주년 너무 10학부 7연구과 1프로그램 4연구소를 가진 국립대학. 고도의 연구활동의 성과를 기초로 하여, 학생이 주체적으로 “지의 창성”에 참여할 수 있는 능력을 풍양함과 동시에, 학생끼리나 교직원과의 밀접한 대화나 논의를 통해, 풍부한 인간성을 양성할 수 있다 지원하고 국내외 […]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

대학 저널 온라인 편집부입니다.
대학이나 교육에 대한 지견・관심이 높은 편집 스탭에 의해 기사 집필하고 있습니다.